'♣ 옛글[古典]산책/벽암록[碧巖錄]'에 해당되는 글 100건

  1. 2015.03.22 가지마다 달린 달 [벽암록 제100칙 지지탱저월]
  2. 2015.03.22 부처의 정수리를 밟고 [벽암록 제99칙 답비로정상]
  3. 2015.03.22 틀렸어, 틀렸어 [벽암록 제98칙 서원양착]
  4. 2015.03.22 금강경 읽으면 죄업이 소멸되나 [벽암록 제97칙 죄업소멸]
  5. 2015.03.22 진흙부처는 물을 건너지 않으니 [벽암록 제96칙 니불부도수]
  6. 2015.03.21 차나 마시고 가게 [벽암록 제95칙 끽다거]
  7. 2015.03.21 능엄경의 보이지 않는 곳 [벽암록 제94칙 능엄불견처]
  8. 2015.03.21 대광이 춤을 추다 [벽암록 제93칙 대광작무]
  9. 2015.03.21 부처, 자리에서 내려오다 [벽암록 제92칙 세존편하좌]
  10. 2015.03.21 무소는 아직 그대로 있다 [벽암록 제91칙 서우유재]
  11. 2015.03.21 조개가 달을 머금다 [벽암록 제90칙 방함명월]
  12. 2015.03.21 온 몸이 손이고 눈이다 [벽암록 제89칙 통신수안]
  13. 2015.03.21 현사가 세 가지 병에 관해 말하다 [벽암록 제88칙 현사삼병]
  14. 2015.03.21 약과 병이 서로 치료한다 [벽암록 제87칙 약병상치]
  15. 2015.03.21 좋은 일도 없는 것만 못하다 [벽암록 제86칙 호사불여무]
  16. 2015.03.21 귀를 막고 방울을 훔치니 [벽암록 제85칙 엄이투령]
  17. 2015.03.21 둘이 아닌 법문 [벽암록 제84칙 불이법문]
  18. 2015.03.21 남산 구름 북산 비 [벽암록 제83칙 남산운북산우]
  19. 2015.03.20 산에 핀 꽃은 비단결 같고 [벽암록 제82칙 산화개사금]
  20. 2015.03.20 세 걸음은 살아서 갔으나 [벽암록 제81칙 삼보수활]
  21. 2015.03.20 급류 위에서 공을 친다 [벽암록 제80칙 급수상타구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