군주가 해야 할 일은

인위적으로 하지 않고도 아랫사람들을 능히 수용하는 것이다.

무릇 일을 줄여 쉽게 따를 수 있도록 하고

법을 살펴 지키기 쉽게 해야 한다.

큰 도로 대중을 포용하고

큰 덕으로 아랫사람을 끌어안아야 한다.

 

人君之事, 無為而能容下. 夫事寡易從, 法省易因.

인군지사, 무위이능용하. 부사과이종, 법성이인.

大道容眾, 大德容下. <說苑/君道>

대도용중, 대덕용하. <설원/군도>

 

 하늘구경