봉황을 구워먹고 용을 삶아먹더라도

젓가락을 놓고 나면

나물절임 먹은 것과 다를 것이 무엇이며,

금장식을 매달고 옥장식을 차더라도

모두 재 된 다음에는

깨진 기와조각과 다를 것이 무엇인가.

 

炮鳳烹龍, 放箸時與虀鹽無異.

포봉팽룡, 방저시여제염무이.

懸金佩玉, 成灰處共瓦礫何殊. <菜根譚/乾隆本>

현금패옥, 성회처공와력하수. <채근담/건륭본>

 

虀鹽 : 나물과 소금. 변변치 않은 음식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.

瓦礫 : 깨진 기와 조각, 기와와 자갈. 하찮은 것을 비유하여 이르는 말.

 

【譯文】炮炙鳳烹煮龍, 放下筷子的時候與酸菜和鹽沒有差異;懸掛金佩戴玉, 成爲灰燼的時候同碎的磚瓦有何特殊? 

 

 하늘구경