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을 책망하는 사람은

남과의 관계를 온전히 할 수 없고,

자신을 용서하는 사람은

자신의 잘못을 고칠 수 없다.

 

責人者不全交, 自恕者不改過. <景行錄>

책인자부전교, 자서자불개과. <경행록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