총명하고 사려가 깊어도

죽음이 가까운 것은

남 비난하기를 좋아하기 때문이며,

언변이 뛰어나고 식견이 넓어도

몸이 위태로운 것은

남의 잘못 들춰내기를 좋아하기 때문이다.

 

聰明深察而近於死者, 好譏議人者也.

총명심찰이근어사자, 호기의인자야.

博辯閎達而危其身, 好發人之惡者也.

박변굉달이위기신, 호발인지악자야.

 

<明心寶鑑명심보감/孔子家語공자가어>

 

기의[譏議] 풍자하며 왈가왈부하다. 비난하다.

박변[博辯] 사물을 널리 분별하여 변론함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