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공법과 기습작전

 

손자병법5편 병세[02] -

 

  모든 전쟁은 정공법으로 대결하고 기습으로써 승리한다.

  기습작전을 잘 쓰는 자의 변통은 천지와 같이 무궁하고 강물처럼 마르는 일이 없다. 끝났는가 하면 다시 시작되는 것은 마치 해와 달이 지는가 하면 다시 뜨는 것과 같으며, 죽었는가 하면 다시 살아나는 것은 마치 네 계절이 저무는가 하면 다시 시작되는 것과 같다.

  음계는 다섯 가지(, , , , )에 불과하지만 그것의 변화는 이루 헤아릴 수 없어 다 들을 수 없고, 원색은 다섯 가지(, , , , )에 불과하지만 그것의 변화는 이루 헤아릴 수 없어 다 볼 수 없는 것이며, 또 맛의 기본은 다섯 가지(, , , , )에 불과하지만 그것의 변화는 이루 헤아릴 수 없어 다 맛 볼 수 없는 것이다.

  이와 마찬가지로 승패의 기본원칙은 정공법과 기공법에 불과하지만 그 변화에서 비롯되는 전략전술은 이루 다 헤아릴 수 없는 것이다. 정공법과 기공법이 반복하고 변화하는 그 형태는 끝없이 순환하여 아무도 그 궁극을 알 수 없는 것이다.

 

孫子兵法第五篇 兵勢[02] -

凡戰者, 以正合, 以奇勝. 故善出奇者, 無窮如天地, 不竭如江河. 終而復始, 日月是也. 死而復生, 四時是也. 聲不過五, 五聲之變, 不可勝聽也. 色不過五, 五色之變, 不可勝觀也. 味不過五, 五味之變, 不可勝嘗也. 戰勢不過奇正, 奇正之變, 不可勝窮也. 奇正相生, 如循環之無端, 孰能窮之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