臨洞庭上張丞相[임동정상장승상]동정호에서 장승상께

 

- 孟浩然[맹호연]-

 

八月湖水平[팔월호수평]팔월 호수는 잔잔하기도 하여

涵虛混太淸[함허혼태청]하늘도 내려 잠겨 더욱이 맑네

氣蒸雲夢澤[기증운몽택]운몽택 위로 아른대는 신기루

波撼岳陽城[파감악양성]물결에 흔들리는 악양성 그림자

欲濟無舟楫[욕제무주즙]건너려 해도 배와 노가 없고

端居恥聖明[단거치성명]묻혀 살자니 성덕에 부끄러워

坐觀垂釣者[좌관수조자]낚시질하는 옆에 덧없이 앉아

徒有羨魚情[도유선어정]헛되이 물고기를 부러워하네

 

 하늘구경