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경당집[帶經堂集] () 나라 왕사정(王士禎)의 저서이다.

대경실색[大驚失色] 크게 놀라서 얼굴빛을 잃음을 이른다.

대경유가사치여[帶經猶可事菑畬] () 나라 예관(兒寬)이 품팔이를 할 적에 늘 경서를 몸에 지니고 밭일을 하다가 휴식할 때면 독송을 했다[時行賃作 帶經而鋤 休息輒讀誦]는 고사가 있다. <漢書 兒寬傳>

대고[大軱] 넓적다리 부분의 큰 뼈이다.

대고[大苦] 메주 또는 된장이다.

대고[大孤] 함양(咸陽)의 남계(灆溪)에 있는 대() 이름이다.

대곡[大谷] 맛 좋은 배가 나는 땅 이름이다. 반악(潘岳)의 한거부(閑居賦)장공(張公)은 대곡의 배요 양후(梁侯)는 오비(烏椑)의 감이다.”라 하였다.

대곡리[大谷梨] 대곡(大谷)의 배는 큰 골짜기에서 나는 배로 반악(潘岳)의 한거부(閑居賦)장공(張公) 대곡의 배와 양후(梁侯) 오비(烏椑)의 감이다.”라 하여 천하에 유명하였다.

대곡서당[大谷書堂] 나주 금성산(錦城山) 기슭에 있는 서원으로 문경공(文敬公) 한훤당(寒暄堂) 김굉필(金宏弼), 문헌공(文獻公) 일두(一蠹) 정여창(鄭汝昌), 문정공(文正公) 정암(靜庵) 조광조(趙光祖), 문원공(文元公) 회재(晦齋) 이언적(李彦迪), 문순공(文純公) 퇴계(退溪) 이황(李滉) 등 오현(五賢)을 향사(享祀)하였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