민월계강[閩越桂江] 민월(閩越)이니, 계강(桂江)이니 하는 것은 모두 유종원이 귀양 간 곳의 지명이다.

민유삼질[民有三疾] 세 가지 병은 광((()를 말한다. 논어(語論) 양화(陽貨)古者民有三疾 今也或是之亡也라 하였다.

민이식위천[民以食爲天] 백성은 먹는 것을 하늘로 삼는다는 말로, 백성들에게 제일 중요한 것은 먹고 사는 것임을 뜻하는 고사성어이다.

민자건[閔子騫] 민자건은 공자 문인 십철(十哲) 중의 하나로 이름은 손()이다. 그는 계모를 모시고 있었는데도 무척 효성스러웠고 이복 형제들에게도 우애가 극진하였다. 공자는 효성스러워라 민자건이여! 남들이 그의 부모나 형제의 칭찬하는 말에 이의(異議)할 수가 없구나![孝哉閔子騫 人不間於其父母昆弟之言]”라 하였다. <論語 先進>

민정[民正] 백성의 주재자.

민주[澠酒] 민수(澠水)는 전국 시대 제() 나라에 속했던 강물 이름으로, 춘추좌전(春秋左傳) 소공(昭公) 2년에, () 나라 임금이 연회를 베풀고서 술은 민수처럼 많고 고기는 언덕처럼 많다.[有酒如澠 有肉如陵]”라고 말한 내용이 있다. <春秋左傳 昭公 20>