거슬리는 모든 것은 나를 닦는 숫돌이다

 

채근담/명각본(만력본)/전집(005)

 

귀속에 늘 귀에 거슬리는 말이 있고,

마음속에 늘 마음에 거슬리는 일이 있다면

그것은 곧 덕을 증진시키고 행실을 닦는 숫돌이다.

만약 모든 말이 귀를 기쁘게 해주고

모든 일이 마음을 즐겁게 해준다면

그것은 곧 인생을

무서운 독극물 속에 담그는 것이다.

 

耳中常聞逆耳之言, 心中常有拂心之事,

이중상문역이지언, 심중상유불심지사,

纔是進德修行的砥石.

재시진덕수행적지석.

若言言悅耳, 事事快心, 便把此生埋在鴆毒中矣!

약언언열이, 사사쾌심, 변파차생매재짐독중의!

 

<菜根譚/明刻本(萬曆本)/前集(005)>

 


불심[拂心] 마음대로 되지 않음. 잘못되고 어울리지 못하는 것을 떨쳐 버리는 마음.

재시[纔是] 이것이야말로 이다.

짐독[鴆毒] 짐새의 깃에 있다는 맹렬(猛烈)한 독, 또는 독한 기운(氣運).


[譯文] 良藥苦口 忠言逆耳

耳中經常聽到不順耳的言語, 心裏經常有點不順心的事情, 才是增進道德修養品行的磨刀石. 如果句句話好聽, 每件事稱心, 那就把自己這一生埋葬在毒藥中了!